뇌졸중 관련 방송이었나 하여튼 뭐 다른 방송이 늦게 끝나며

11시 20분쯤 시작한 MJ

처음 나온 사람이 BREAKERZ인데 명칭으로 봤을때는 전혀 모르는 그룹이었지만

발음을 들어보니 어디선가 들어봤던 것 같은 느낌이었던데

생각해보니 GOLD RUSH 때 미즈키 나나 다음날 맡은 사람들로

매번 브레이커즈노 토리아이즈 붓코왓스 뭐 이런 말을 20번 넘게 들었으니

익숙해져버린 것...

어쨌든 그사람들과 냥이가 나오던데...


냥 카와이이!!

모후모후 시타이!!! (?)



어째서인지 감상 보다는 냥쨔응이 귀엽귀엽하다는 것 뿐... 생각이 없다

'MIZUIKI NANA > MUSIC JAPAN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MJ 101219 초고속 감상평  (0) 2010.12.19
MJ 101114 감상  (0) 2010.11.15
MJ 101031 감상  (0) 2010.11.01
MJ 101025...+M의 세계 59  (0) 2010.10.25
MJ 101017 감상  (0) 2010.10.18
MJ 101003 간단 감상과 리코더에 대한 기억  (0) 2010.10.05
Posted by NNIXEM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공지사항

블로그 이미지
NNIXEM
Yesterday0
Today1
Total13,381

달력

 « |  » 2019.12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31        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글 보관함